Skip to content
Showing you results for "남포동, 중구, 부산광역시"

Best things to do in Jung-gu

Discover the city through the eyes of locals. Find the best things to do, places to eat, and get priceless advice from the people who live here.

Fish Market
“부산의 유명한 어시장이에요^^ 시장 앞은 바로 부두여서 배에서 바로 들여온 생선들을 판답니다. 거리거리마다 특색있는 식당들이 있어 시장구경 하신 후 식사 하시기에도 좋아요!A place where freshly caught fish is bought and sold. The first floor of the building is the fish market while the second floor has a raw fish center and a dried seafood section. Fresh fish can be bought for comparatively low prices, and an economical meal can be enjoyed by buying the fish from the market and then taking it upstairs to the raw fish center where it can be prepared for just a small additional cost to cover seasonings and maeuntang(spicy fish soup). ”
28 locals recommend
Bookstore
“I feel obligated to add this because it's so famous, although I'm not personally too fond of this area. There's BIFF square, which is where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opens every year. Around that area is a lot of street food, where you can try many foods for cheap. Close by is also the Jagalchi Fish Market (I've never been personally--don't like seafood), where you can see and eat almost any sort of sea creature you can imagine. Be warned--it takes almost an hour to get there from here by public transport.”
14 locals recommend
Plaza
“BIFF means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e have its named street and there are many things to commemorate and eat and enjoy”
7 locals recommend
Bus Statio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rea(On Oct.), many theaters, fortune tellers, various foods ”
7 locals recommend
Bus Station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南浦洞)과 서구 충무동(忠武洞)에 있는 수산물 시장이다. 부산의 대표적인 재래시장으로, 자갈치란 이름은 지금의 충무동 로터리까지 뻗어 있던 자갈밭을 자갈처(處)라 불렀던 데서 유래하였다. 원래는 현재 부산시청이 있는 용미산(龍尾山) 동남쪽 해안과 남포동 건어물시장 주변에 자리잡고 있었으나 1930년대 남항(南港)이 매립된 뒤 지금의 위치로 옮겨왔다. 이 곳의 장이 성장하게 된 것은 1889년 일본인들이 자국어민을 보호하기 위해 인근에 부산수산주식회사를 세우면서부터였다. 그곳으로 상인들이 몰리자 자갈치시장 상인들도 서서히 근대화를 모색하게 되었는데, 1922년에 이르러 부산 어업협동조합이 남포동에 건물을 짓고 위탁판매 사업을 시작함으로써 자갈치시장의 상인들이 구심점을 찾아 모여 들었다. 이에 따라 부산의 어시장은 북항의 부산수산주식회사와 남항의 부산어협 위탁판매장으로 양분되었는데, 그 뒤 부산수산주식회사는 국내 최대의 어시장인 현재의 부산 공동어시장으로 발전하게 되었고, 남항에 출어하는 영세어선들의 어획물을 다루는 영세상인들이 부산어협 위탁판매장 주변에 모여 지금의 자갈치시장을 이루었다. 현재는 전용면적 7243m²에 부산어업협동조합·어패류조합 등 근대화된 어시장이 480여 개의 점포를 형성하며, 주로 연안이나 남해에서 잡히는 대구·청어· 갈치·조개·해조류 등을 판매하고 있다. ”
5 locals recommend
Restaurant
2 locals recommend
Coffee Shop
$$
“[그냥 'BIFF거리'입니다.-'BIFF거리'자체로는 등록이 되지 않어, 스타벅스를 넣을 수 밖에 없었는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남포동 여행에 있어 꼭 거처가는 먹거리 골목!! ★자갈치시장->BIFF거리->국제시장->보수동책방->감천문화마을->깡통야시장 ★★★★남포동 추천 루트★★★ 점심식사 후->자갈치 시장->BIFF거리(먹거리골목)->국제시장->보수동책방->(타이밍을 잘조절해서)감천문화 마을(낮+야경)->부평깡통야시장(먹거리시장) ”
1 local recommends
Point of Interest
“매일 오후 2시에 도개행사가 진행됩니다. 영도다리 가는 길로 영도다리의 역사를 구경하실 수 있습니다. 스토리와 함께 영도다리를 느껴보세요. ”
4 locals recommend
Bus Station
“1. 자갈치시장 옆 유라리광장 : 부산역에서 1호선 지하철로 두정거장인 남포동역에 내려 6번 출구로 나오면 바로 영도대교. 그 아래가 유라리광장입니다. 거의 이곳에서 구경합니다. 2. 영도대교 위 : 다리가 들리는 건너편에 가서 구경하면 됨. 식당 주인은 꼭 이곳에 가서 구경하라고 추천을 하던데 그냥 사람들이 많이 보는 유라리광장에서 봤네요. 다음에는 다리 위에서 한번 구경 해 봐야 겠습니다. 3. 부산대교 : 영도대교 옆에 나란히 있는 부산대교에서 구경하면 바로 정면이라 멋지게 볼 수 있을듯. 단점은 약간 거리를 두고 봐야 한다는 점. 출처: http://duga.tistory.com/2600 [지구별에서 추억 만들기] 현재 들리는 시각은 오후 2시 정각. 도개가 되고 다시 원위치 되는데 약 10분 정도가 소요 됩니다 ”
2 locals recommend
Meal Takeaway
“BIFF(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street. There are many of street food & restaurants.”
1 local recommends
Meal Takeaway
2 locals recommend
Bus Station
2 locals recommend
Bus Station
“부산하면 떠오르는 자갈치 시장, 볼거리 먹거리가 풍부하고 주변에 영도대교와 롯데백화점쇼핑몰, 맞은편에 국제시장야시장과 부평시장까지 하루종일 재미나게 쇼핑하고 즐길수 있는 명소중에 명소!! 해물탕이랑 부페도 즐길수 있습니다!!!”
2 locals recommend
Movie Theatre
Restaurant
“It is a Samgeoypsal restaurant which is Korean bbq. It offer pork with resonable price and the food is delicious. If you want to enjoy Samgeoypsal Korean people like, I reccommend this restaurant. ”
1 local recommends